최종편집) 2018-10-16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후원하기 개인정보보호 콘텐츠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윤리(편집규약)강령
뉴스룸
경북도정뉴스
구미시정뉴스
반려동물뉴스
지방의회소식
지역회원사뉴스
건강칼럼
교육뉴스
정치,국회뉴스
기업체소식
문화축제소식
단체행사뉴스
기관단체
인사이드
화제의인물
인물동정
탐방뉴스
먹거리정보
독자투고
여행정보
영화&미디어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자수첩
도민알림방
경북인터넷뉴스에 바란다
한줄광고
여론광장
2017-04-15 오후 5:06:01 입력 뉴스 > 먹거리정보

건강과 봉사 두 마리 토끼를 잡는
구미 남산골 우리밀 칼국수 정인식 대표



구미시 인동에 위치한 남산골 우리밀 100% 칼국수 정인식 대표, 우리는 그를 우리밀과 우리의 맛을 고집하는 사람이자, 선행의 대명사 폐지 할아버지와 할머니의 다정한 친구로 잘 알고 있다. 또한 정인식 대표는 미리내 운동을 실천하는 실천가로 잘 알려져 있다.

 

 

미리내 운동이란 누군가를 위해 내 것을 조금씩 미리 내서 나눔을 실천하는 운동, 즉 칼국수 값을 누군가 먼저 내면 폐지할머니나 할아버지 혹은 불우 이웃이 나누어 먹은 운동이다. 그런데 막상 그것을 주도하고 미리내 식당으로 등록해 있는 정인식 대표는 구미의 경제적 침체와 더불어 어려움에 처해있다는 것이다.

 

 

그동안 정인식 대표의 선행은 이름 높다. 경북 상주 출신인 그는 지난 5년여 전, 당시 구미시 황상동에서 칼국수집을 운영하던 그가 인근 복지관의 어르신들께 무료로 식사를 대접한 것이 그 첫 걸음이었다. 그러한 후 그는 자신이 살던 아파트를 팔아 가게에 보태 인동정류장 쪽으로 이사를 했다. 그 후부터 폐지를 줍는 할아버지, 할머니는 물론 어려운 이웃을 위해 뜨뜻한 칼국수 봉사는 계속되었다.

 

 

 

그리고 그는 우리밀을 고수하는 우리밀 애용자로 이름 높다. 현재 마트 등에서 판매하는 우리밀 가격은 일반 수입밀가루의 3배에 달한다는 것이다. 수입밀에 들어있는 글로틴이 없어 소화를 돕는 그의 우리밀 사랑은 쌀이나 배추 등 그 재료 역시 모든 것을 국내산으로 사용하고 있다.

 

 

그는 돈을 벌 음식보다는 제대로 된 음식을 만들어야 한다는 그의 믿음에서 비롯된다. 그것은 우리 밀(국내산)로 첨가제를 최소화하여, 정성을 다한 음식을 만들어 제공해야 한다는 남산골칼국수의 정신이라고 한다.

 

 

그러다보니 그가 내놓는 한 그릇 국수 값은 수입밀 등을 사용하는 곳의 몇 배가 넘는 단가가 들어간다는 것은 엄연한 사실. 그러한 것을 무료급식 등에 사용하다보니 그의 가게는 점점 힘이 들어가고 있다는 것. 그러면서도 그는 이러한 무료급식 등 자원봉사를 포기하지 못하겠다는 것.

 

 

그의 어린 시절을 돌아보면 그가 왜 이러한 무료급식을 포기하지 못하는지를 알게 된다는 것. 그는 어린 시절, 초등학교를 졸업하지도 못하고 부모님을 여읜 그는 피를 뽑아(헌혈) 먹고 살았다. (겨울) 기나긴 밤을 기와 굽는 아궁이에 들어가서 보냈다면서 어린 시절을 회억한다. 피를 뽑아 생활하던 그가 헌혈증서를 기증한 분들에게 칼국수를 대접할 수 밖에 없다는 생각이든다.그의 모습에서 그가 왜 이렇게 무료급식에 집중하는지 고개가 끄덕여진다.

 

 

그런데 문득 생각해본다. 왜 이런 사람들 살기가 더 어려워지는지 사회가 잘못되었는지 그가 잘못되었는지 이해가 가질 않는다. 그가 살던 아파트까지 팔아 가게를 넓혀 더 많은 사람들을 만날 수 있는 곳까지 왔는데도 그의 가게는 이제 거리로 내몰리게 되었다는 것.

 

 

그의 가게는 계약기간이 끝나간다고 한다. 애초 계약을 할 때 건물주가 들어와야 한다고 했다. 그의 계약은 올 11월에 끝이 난다는 것. 문제는 지금까지 그가 벌어둔 것이 없다는 것. 그가 가게를 빌려 새로이 국수가게를 여는데 최소 몇 천만원 정도가 있어야 하는데 그의 봉사정신이 그것을 가로막고 만 것이다.

 

 

우리는 미풍양속이라 하는, 아름다운 것은 권하고 좋은 풍습은 권한다는 좋은 문화를 가지고 있다. 아무리 어렵다지만 오늘 점심이나 저녁은 인동에 위치한 남산골 우리밀 100% 칼국수에 가서 정인식 대표도 만나고 얼큰하고 따뜻한 칼국수 한그릇 하길 바란다.

 

 

경북인터넷뉴스 가족들은 오늘 점심을 칼국수를 먹으며, 정인식 대표의 따뜻한 마음을 읽으면서 작은 돈이지만 미리내운동도 하고 왔다.

 

 

 

 

 

 

 

 

경북인터넷뉴스(gbinews@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조덕제 경비원 ‘우리는 ..

글로벌 미래인재육성, 코딩..

구미 민주당 시의원들의 합..

박정희 역사지우기 반대 ..

구미 불산취급업체 원익큐..

구미갑 백승주 국회의원의..

제12회 청정무을 농산물 ..

교실 밖의 체험, ‘가을 ..

제1회 반려동물 페스티벌,..

구미 유치원 어떻게 이럴 ..

현대HCN 서창우 기자 결혼식
구미 유치원 어떻게 이럴..
제1회 반려동물 페스티벌,..
'종가의 일상, 세상 속으..
국토교통위 국감에서 이철..
구미시 바르게살기운동 ..
구미 야은초, 꿈, 행복, ..
경북도청 신도시 상주인구..
명창박록주 판소리아카데..
제27회 구미CEO포럼 조찬..
구미대, 로봇 에어스포츠..
제20회 대구경북 정신요..
경북도, 장애인합동결혼식..
경북형 한옥 표준설계도,..
구미시, 2018년 법무행정..
구미 선산보건소, '레드써..
구미시 자원봉사 '행복 온..
구미시, 제6회 비산나루터..
배움으로 소통하는 구미 ..
구미시 고아읍 마을보듬이..
제39회 흰지팡이의 날 기념..
경북도, 저출생극복 사회..
구미시, 투비링크 투자양..
구미 비산초등,'단맛나' ..
올 가을엔, 경북에서 해..
10월, 독도의 달 문화예술..
구미시와 한국환경공단 ..
반려동물 산업, 복지 활성..
경북도 민선7기 새바람 경..
경북도청 공무원, 태풍 피..
자연보호 발상지 구미, ..
구미 지산초등 및 오상고..
2018 영남권 초등 학부모..
경북도 긴급구조통제단, ..
금오산찰살보리 정보화마..
LG전자 노동조합 구미지부..
구미시 도시과 2018 힐링..
구미지역 재가노인지원서..
호산대, 보건복지부 중앙..
교실 밖의 체험, ‘가을 ..
제12회 청정무을 농산물 ..
이철우 경북도지사, 전국..
2018 고용혁신프로젝트 ..
구미, 금오서원 무술년 ..
경북 칠곡에서 제6회 낙동..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177,826,204
  어제 방문자수: 56,783
  오늘 방문자수: 48,383
경북인터넷뉴스 | 경북 구미시 구미중앙로42길 5-56 거송빌딩 3층 | 제보광고문의 054) 452-8030 | 팩스 070-7016-1481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1.5 | 등록번호 경북아00012호
발행인/편집인 : 최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현영
사업자등록번호 : 513-13-50928 | 통신판매번호 : 제2008-5080133-30-2-00162호
Copyright by gbin.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binews@hanmail.net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