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2 16:24

  • 뉴스룸 > 기관단체

송가인-서경덕, 식목일 맞아 독도 대표 식물 '섬기린초' 알린다

기사입력 2021-04-05 09:2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가수 송가인과 '독도 지킴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의기투합해 식목일을 맞아 SNS를 통해 '독도 지식 캠페인-섬기린초편'을 펼친다고 5일 밝혔다.


 

 


'독도 지식 캠페인'은 독도에 관한 기초적인 지식을 누리꾼들이 좀 더 쉽게 알 수 있도록 카드뉴스를 제작하여 SNS상에 널리 전파하는 온라인 독도교육 캠페인이다.


 



지금까지 독도의 새 주소, 독도의 날 의미, 독도 천연기념물 지정, 일본의 '태정관지령' 및 '죽도 도해 금지령' 작성 등을 날짜에 맞춰 SNS를 통해 꾸준히 전파해 왔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매년 식목일에 맞춰 각 분야별 유명인사들과 함께 서울 명동거리에서 섬기린초 화분을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를 진행해 왔는데,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지식나눔으로 대체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오늘 식목일을 맞아 독도의 대표 식물인 '섬기린초'를 누리꾼들과 함께 공유함으로써 독도의 '생물주권'을 지켜 나가는데 조금이나마 일조하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섬기린초는 세계적으로 울릉도와 독도에서만 관찰되는 특산식물이다. 울릉도 전 지역 해안가를 따라 고루 분포하며, 독도에서는 동도에서 넓은 자생지를 형성하고 있다.

 

 

 

특히 이번 캠페인에 동참한 송가인은 "식목일을 맞아 독도의 대표 식물인 섬기린초를 누리꾼들에게 알릴수 있어서 기쁘며, 이번 카드뉴스가 널리 전파되길 바랄 뿐이다"고 밝혔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