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2 16:24

  • 뉴스룸 > 구미시정뉴스

구미 옥성에서 하루이틀쯤 (걸어 )보자

옥성면 산촌옛길 탐방 및 자연정화활동 실시

기사입력 2021-04-06 14:3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미시 옥성면(면장 이재균)에서는 6일 오전 10시부터 옥성면 산촌리 일원에서 지역 기관단체장 및 자연보호협의회, 주민자치위원회 등 지역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산촌옛길 탐방 및 자연정화활동을 실시하였다.

 



산촌옛길은 지금은 지역주민들이 거의 이용하지 않지만 35년 전까지만 해도 학생들의 통학길과 산촌주민들의 선산장 가는 길로 넘나들던 삶의 애환과 추억이 서려있는 길이다.
 

구미시에서 선정한 힐링로드 10선에 선정된 옥관~산촌 벚꽃길(9km)과 연계된 산촌옛길은 산촌리~주아리를 잇는 2.6km의 산길로 옥녀봉 능선을 넘는 코스로 이어진다
.

 



이 날 행사는 옛길탐방과 함께 시민들이 편하게 걸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하여 주변 자연정화활동 및 고사목 제거 등도 같이 진행하였다.


정민화 자연보호협의회장은 “농번기를 앞두고 바쁘신 와중에도 활동에 참여해주신 회원 및 주민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살기 좋고 깨끗한 옥성을 만들기 위해 앞장 서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재균 옥성면장은 바쁜 와중에도 자연정화 활동에 참여해 주신 회원 및 주민들에게 감사를 표하며 ”오늘 행사가 ‘옥성에서 하루이틀쯤 (걸어)보자’ 라는 옥성 브랜드 홍보전략의 일환으로 시작된 만큼 옥성의 아름다운 경관과 농특산물 등 옥성의 특장점을 널리 알리기 위해 지역 주민부터 옥성을 사랑하고 소중히 여기는 마음을 가져야 한다.“ 며 옥성 발전과 아름다운 농촌을 만드는데 협조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