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1-27 14:16

  • 뉴스룸 > 단체행사뉴스

구미시↔구미그린로타리클럽

「대상포진 예방접종 지원사업」협약

기사입력 2021-08-23 14:3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 50세이상 저소득 취약계층 805명, 대상포진 예방접종비 105백만원 지원 -

코로나19 감염시 면역기능 저하되면 대상포진 발병하여 노년층 심한 고통 -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23일 오전10시 30분 시청 국제통상협력실에서 구미그린로타리클럽(회장 임명해)과 50세 이상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한『대상포진 예방접종 지원사업』협약을 맺었다.

 

대상포진은 수두-대상포진 바이러스가 소아기에 수두를 일으킨 후 신경 주위에 무증상으로 남아 있다가, 노화나 질환은 물론 코로라19에 감염되었을 경우 면역기능이 저하되었을 때, 피부에 발진을 일으키면서 심한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으로 50세 이상 노년층에 주로 나타나는 질병이다.

 



국가 및 보건당국에서는 노년층에게 예방접종을 적극적으로 권장하고 있으나, 대상포진 백신은 의료보험 비급여로 분류되어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이 접종하기에는 어려움이 많은 실정이다.

 

『대상포진 예방접종 지원사업』협약을 통해 구미그린로타리클럽은 구미시 거주 50세이상 취약계층 805명을 위한 예방접종비 105백만원을 지원하고, 구미시는 사업 홍보, 대상자 신청접수 등 행정적 지원을 담당하며, 연말까지 구미그린로타리클럽에서 지정한 관내병원을 통해 예방접종을 추진할 계획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구미시민 805명의 건강을 지키고 선도적인 의료복지를 실현할 수 있음에 감사를 드린다”며 “구미시도 모두 함께 잘사는 복지 일등도시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임명해 구미그린로타리클럽회장은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분들에게 봉사하는 사업이라서 의미가 크다“며 ”무료 예방접종을 통해 취약계층이 건강한 삶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최현영/기자 (gbinews9472@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