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7 17:41

  • 오피니언 > 기자수첩

최해천 대표, 이달의 농촌융복합산업인 선정

안동 한국라이스텍 대표, ‘백진주’쌀 브랜드 개발

기사입력 2021-08-24 16:4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는 농림축산식품부 이달(8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人)으로 안동시‘최해천 한국라이스텍 대표’가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최해천 대표는 안동지역을 대표하는‘백진주’라는 품종의 쌀을 브랜드화하고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다양한 쌀 가공제품을 개발·판매하는 등 우리 쌀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있다는 점에서 심사단으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최 대표는 홈플러스 전국 56개 지점에 즉석 도정기를 설치·운영(2005년∼)하고, 이를 통해 확보된 신뢰도와 브랜드 이미지를 기반으로 쿠팡, 네이버, SSG 등 온·오프라인 판매망을 통해 쌀 가공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또한, 재배농가의 지속적인 교육, 컨설팅 등 엄격한 사후관리 체계를 마련해 소비자의 신뢰를 쌓아가는 한편, 매년 지역의 저소득·소외계층에게 쌀 나눔 행사를 펼치고 있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을 위해 1600만 원 상당의 쌀 가공품을 기부하는 등 지역사회와의 상생에도 앞장서고 있다.

 

한국라이스텍은 167개 지역농가와 계약재배 등을 통해 연간 2400여t의 원물(벼, 쌀 등)을 조달하고(1차), 쌀 크래커·과자 등을 제조·가공하고 있으며(2차), 다양한 온·오프라인 통해 판매(3차)하는 농촌융복합산업 인증경영체이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경북도는 농촌융복합산업화(6차산업화) 촉진을 위해 산업지구 조성, 기업 육성, 연구개발, 네트워크 구축 지원, 온․오프라인 판매 지원 등 후방 지원 체계 구축에 지속해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최현영/기자 (gbinews9472@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