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7-16 17:53

  • 뉴스룸
  • 경북도정뉴스
  • 뉴스룸 > 경북도정뉴스

경북도, 경북 노사정 한마음 체육대회 가져

노사정 관계자 1천여 명 참석, 상생의 선진노사 문화 정착

기사입력 2018-11-07 17:06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상북도는 7 경주 축구공원 황성5구장에서 도내 노정 관계자 1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회 경북 노사정 한마음 체육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노총 경상북도지역본부(의장 권오탁)가 주관한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를 비롯해 전우헌 경제부지사, 주낙영 경주시장, 이완영 국회의원, 권오탁 한국노총 경상북도지역본부 의장, 고병헌 경북경영자총협회 회장 등 도내 주요 노사정 대표자들이 참석해 경북 노사정이 합심하여 산업평화를 정착시켜 보다 나은 경북의 미래를 만들어 나가자는 결의를 다짐했다.

 

이번 행사는 우리 노동시장의 최대 현안인 근로시간 단축, 비정규직, 최저임금, 일자리 창출 등에 대해 경북의 노정 만이라도 슬기롭게 해결해 나가 보자는 취지에서 먼저 노정 간 몸과 마음으로 함께 어울릴 수 있는 체육행사를 열어 상호 협력해 나갈 것을 다짐했다.

 

 

이날 노정 화합 제막식과 족구, 단체줄넘기 등 체육 문화행사를 통해 노동조합별 단합된 모습을 보였으며 노래자랑 및 장기자랑에서는 근로자들의 숨겨진 끼를 한껏 발산하며 그 동안의 피로를 해소하고 재충전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벤트 행사로 노동단체, 사용자단체(경북경영자총협회 등), 대구지방고용노동청, 경북도 및 경상북도 의회 모두가 참여하는 노정 단체별 족구 친선경기를 통해 노정이 서로 화합하는 모습도 보였다.

행사를 주관한 권오탁 한국노총 경상북도지역본부 의장은 노사정의 상호 신뢰를 기반으로 근로시간 단축, 비정규직 문제 등 당면 노사현안 문제를 슬기롭게 풀어 가자경북 노사정이 합심해 경북의 산업평화 구축으로 일자리를 창출하고 경북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자고 말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경북의 노정은 서로가 아닌 일심체이자 공동운명체라면서 전국 제일의 노사안정을 이룰 수 있도록 경북 노정이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