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23 17:45

  • 뉴스룸
  • 경북도정뉴스
  • 뉴스룸 > 경북도정뉴스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천에서 현장 소통 간담회

김천의료원 안전점검 도민 건강과 안전에 최선 다해 줄 것

기사입력 2019-03-05 16:35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5일 김천시를 찾아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도정 방향을 공유하기 위한 ‘현장 소통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이 다섯 번째인 ‘현장 소통 간담회’는 김천시청 대강당에서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김충섭 김천시장, 김세운 김천시의회 의장, 나기보․박판수 경상북도의회 의원, 김천시의회 의원, 김천시 기관‧사회단체장과 주민대표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도정과 김천시정 설명에 이어 도지사와 도민 간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는 자유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특히, 김천제일병원 산후조리원 폐업에 대한 대책과 혁신도시 활성화 방안 등 지역 현안에 대해 깊이 고민하며 의견을 나눴다.

 

간담회를 마친 후에는 김천시의 최대 현안과제인 대신지구 개발 현장을 방문해 현재까지 추진상황 등을 점검하고 대신지구 개발이 원도심지를 활성화하여 김천시 균형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추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김천의료원을 찾아 시설현황과 안전진단 계획에 대해 보고받고 병실 등에 소방장비 유무 등 안전점검을 실시하면서 전문가와 함께 전기실과 기계실을 진단하는 한편 도민 건강을 책임지고 있는 시설인 만큼 도민들이 안전하게 믿고 찾는 의료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간담회에서 나눴던 다양한 도민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하도록 하겠다”면서 “김천시와 혁신도시 간 상생발전의 가능성을 볼 수 있었던 대신지구 개발현장 방문과 김천의료원 안전진단과 점검을 통해 김천시 지역 발전과 도민이 안전하게 진료 받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