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20 17:48

  • 뉴스룸
  • 구미시정뉴스
  • 뉴스룸 > 구미시정뉴스

구미청년예술가, 구미와 예술을 잇:따!

<잇:따展> 16일까지 드림큐브, 금리단길 빈점포 등에서 개최

기사입력 2018-12-04 11:40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미 도심 곳곳에서 독특한 전시회가 개최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 이라는 이름으로 개최되고 있는 전시회로, 구미문화예술회관과 드림큐브를 비롯하여 금오천 주변 빈 점포에서 서양화, 공예, 타투 등 다양한 장르의 지역 청년예술가들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본 전시회는 구미시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추진협의회(위원장 심정규, 이하 문화도시만들기)에서 구미지역 청년 예술가들의 역량강화를 위해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프로젝트 <그로잉업:청년예술가>에 참여한 시각예술분야 참여자들의 결과물 전시회로, 오는 16일까지 진행된다.

 

 

:는 존재한다는 의미 있다와 연결 짓는다는 의미 잇다의 발음기호에서 도출된 말로 일상 속 존재하지만 지나쳤던 것들을 재발견하고 전시와 지역사회를 연결하고자 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서양화, 조형, 공예, 타투, 도자기, 그래픽 총 6가지 분야의 9명의 작가가 참여하였고, 매주 토요일에는 갤러리 안에서 공간과 작품이 어우러진 공연도 개최될 예정이다.

 

이번 전시회를 기획한 구미문화도시만들기는, <‘:>은 그로잉업 프로젝트에 참여한 각기 다른 분야의 구미출신 청년예술가가 서로의 재능을 공유하고 그를 통해 다양한 작품을 표현한 전시회로, 드림큐브와 문화예술회관 외에도 금오천 주변 빈 점포를 갤러리로 만들어 시민들이 의미 없이 지나치던 장소가 새로운 공간으로 재탄생하는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준비하였다고 밝혔다.

 

 

<그로잉업:청년예술가>2015년부터 이어져오고 있는 구미지역 청년 예술가들의 역량강화를 위한 창작활동 지원 프로젝트로, 금년도에는 공연예술 및 시각예술분야의 13()이 참여하여 지난 6월부터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였다.

 

 

<‘:>에 참여한 작가와 전시내용은 다음과 같으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미문화도시만들기 홈페이지(www.gct.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미문화예술회관 2전시장에는 김바름, 이겨레, 이동호 작가가 그리고 드림큐브에는 김미조, 민지원, 변보경, 장현정 작가 빈집 갤러리는 권기은, 정성현 작가가 전시되어있다.

 

문의 : 구미시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 추진협의회 기획단

- 홈페이지 www.gct.or.kr

- 전화 054-451-5505~6

- 이메일 culturegumi21c@hanmail.net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