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4-19 18:52

  • 뉴스룸
  • 구미시정뉴스
  • 뉴스룸 > 구미시정뉴스

희망을 키우고, 함께 나누는 구미,'나눔으로 행복한 구미' 사랑의 온도 120도 달성

기사입력 2019-01-31 16:47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미시(시장 장세용)에서는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주관한 희망2019나눔캠페인이 지난 1120일부터 올해 131일까지 73일간, '나눔으로 행복한 구미'라는 슬로건 아래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시작으로 사랑의 열매달기 운동, 이웃돕기 성금모금 생방송 등 기관단체, 기업체, 각계각층의 시민이 적극적 참여가 이어지면서 뜨거운 온정 속에 큰 성과를 얻고 대장정을 마쳤다.

 

 

극심한 경기 침체 속에서도 구미시는 희망2019나눔캠페인에 지난 28일 기준 총 4,353, 1115백만원이 모금되어 당초 목표액 929백만원을 훨씬 웃돌며 120%를 초과 달성함으로써 사상 최고의 성금모금 성과를 거두었다.

 

 

지난 해 11월 구미시에서는 처음으로 시청로비에 사랑의 온도탑을 설치하고 캠페인 시작을 알리는 제막식 행사를 통해 기부의 열기를 높이는데도 한 몫을 하였으며 첫 기부로 장세용 구미시장과 김태근 의장의 나눔리더 가입, 효성티앤씨()구미공장 36백만원, 대구은행 경북서부본부 2천만원, 새마을금고 구미시연합회 2천만원, 구미지역 범농협가족 2천만원, 구미7호 아너소사이어티 조중래 대표가 12백만원의 기부로 온도탑의 온도를 높이기 시작했다.

 

기업도시답게 삼성전자와 LG디스플레이가 258백만원을 모금회를 통해 기탁하였고 KB국민은행, 영남에너지서비스(), 농심사회공헌단, 도레이첨단소재() 등 성금기탁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몸소 실천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번 캠페인 초반에는 전국적으로 지난해에 비해 모금액이 저조해 목표 달성이 힘들 것으로 예상했지만, 어려운 시기일수록 이웃들을 도우려는 마음들이 모여 구미시의 저력을 보여줬다희망나눔캠페인은 종료되었지만, 구미시와 공동모금회는 연중 어려운 이웃을 위한 모금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특히 구미만의 특화사업인 희망더하기 사업으로 복지사각지대 놓인 이웃들에게 연중으로 지원될 수 있도록 많은 시민 여러분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성금 모금액은 올 한 해 동안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부터 저소득 개인 생계비, 의료비 지원, 명절 위문금 지원, 난방비 지원, 사회복지시설 프로그램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