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4-19 18:52

  • 뉴스룸
  • 구미시정뉴스
  • 뉴스룸 > 구미시정뉴스

구미시,여성가족부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 협약

기사입력 2019-01-31 18:06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미시(시장 장세용)31일 서울 포스트타워에서 여성가족부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진선미 여성가족부장관을 비롯한 김상철 구미시 부시장 외 8개의 재지정 도시와 3개의 신규 지정도시 기초단체장,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양성이 평등한 지역사회 조성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하고 협약서 서명과 현판을 전달 받았다.

 

협약서는 여성가족부와 상호협의 하여 국가와 지역발전을 위한 양성평등 정책사업 공동발굴 추진, 양성평등 문화 확산과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상호협력, 여성친화도시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공감대 형성을 위한 홍보와 교육을 추진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지난 해 12월 구미시는 여성의 대표성, 경제활동, 돌봄, 인프라 분야의 5년간(2014~2018) 추진성과와 2단계(2019~2023) 사업계획에 대한 종합평가를 통해 2013년에 이어 여성친화도시로 재지정 됐다.

 

구미시는 1단계 여성친화도시 조성성과를 바탕으로 민·관 거버넌스 강화, 여성커뮤니티 공간조성 및 참여활성화, 일자리와 돌봄, 안전강화 등 시민과 함께 다양한 지역발전 정책과 사업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김상철 부시장은 남성위주의 보수적인 산업도시 이미지를 깨고 여성이 열어가는 양성평등의 행복도시를 비전으로 삼아, 구미시가 산업공단지역의 대표적인 여성친화 발전모델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