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23 17:45

  • 뉴스룸
  • 구미시정뉴스
  • 뉴스룸 > 구미시정뉴스

구미시 선산보건소, 농촌지역 자살예방을 위한생명사랑마을 설명회 및 현판식 개최

기사입력 2019-03-06 16:42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미시(시장 장세용) 선산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난 5 선산읍 내고1리 마을회관에서 생명사랑마을 조성사업설명회 및 현판식을 가졌다.

 

 

2017년 구미시 자살률은 23.9(인구 10만명당)으로 사망원인 5위로 높고, 특히 농약 음독은 농촌지역의 주요 자살 수단 중 하나로 4(경북 평균 2)를 차지하고 있다. 이에 구미시는 생명사랑마을 조성사업을 통해 가정에 농약안전 보관함 60개를 보급하여 평상시엔 열쇠로 잠그고 필요시에만 열 수 있도록 하여 농약을 쉽게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차단하며, 마음건강검진, 고위험군 집중상담, 마음건강백세 프로그램 운영 등 마을 단위의 생명존중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실시하는 사업이다.

 

또한, 마을 주민 중 대표 3명을 생명지킴이를 위촉하여 이웃에 마음이 힘든 사람을 정신건강복지센터로 연계하고, 농약안전보관함을 모니터링 하는 등 마을단위 풀뿌리 조직에서부터 생명존중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임종현 선산보건소장 직무대리는 내고1리를 시작으로 읍면지역 주민들의 정신건강증진을 위해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며, 농촌지역 자살 예방을 위해 다방면으로 힘쓰겠다고 밝혔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