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23 17:45

  • 뉴스룸
  • 교육뉴스
  • 뉴스룸 > 교육뉴스

경북교육청, 대학과 손잡고 세계이해교육 활발

지역 대학과 손잡고 초,중,고등학생 대상 교육이 이루어져

기사입력 2018-12-07 16:06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삶의 힘을 키우는 따뜻한 경북교육을 지향하는 경상북도교육청(교육감 임종식)7일 구미 금오산호텔에서 경북교육청 주관 지역대학과 함께 하는 사업인 외국인 초청 세계이해교육운영 협력대학 관계자와 간담회를 가졌다.

 

 

외국인 초청 세계이해교육사업은 학생들의 타문화 이해 및 상호 존중 의식 함양을 위하여 지역 대학에 재학하고 있는 외국인 학생과 통역자인 한국인 대학생이 21조로 팀을 구성하여 도내 희망하는 초··고등학교에 자국의 언어, 문화, 역사 등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금오공대·대구대·안동대·포항공대·한동대 등 5개 대학교가 함께 협력 운영하고 있으며 세계 각국의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타문화 이해와 존중의식 함양으로 편견 없는 세계관을 기르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외국인을 접할 기회가 많지 않은 농촌 벽지 학생들에게 세계 다양한 나라의 문화를 생생하게 보여 주어 폭넓은 이해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운영한 이래 만족도가 매우 높아 설문 응답 조사 결과 만족 이상이 93%에 이른다. 희망 학교도 매년 증가하여 올해는 99개 학교가 선정되어 운영하였는데 내년에는 더 많은 학교가 희망할 것으로 예상된다. 애로점이 있다면 5개 협력대학으로는 도내 초,,고 희망 학교를 모두 수용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이에 경북교육청은 협력대학 발굴에 힘쓰고 있으나 여러 가지 여건상 협력대학 찾기가 쉽지 않다.

 

 

이번 간담회에서 금년 운영 결과와 운영상 어려운 점이나 개선점 등에 대한 이야기를 허심탄회하게 나누었고 2019학년도 운영 방향에 대한 안내를 하였다.

 

김덕희 정책과장은 이 사업은 우리 학생들이 평소 잘 접하지 못하는 다양한 나라들의 사회와 문화를 체험할 수 있게 하고 올바른 세계시민으로서의 자질 함양으로 글로벌 리더십 인재를 기르는 사업이다. 특히 우리 지역 대학과 손잡고 초,,고등학생 대상 교육이 이루어져 큰 의미가 있으며 더 발전된 프로그램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