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23 17:45

  • 뉴스룸
  • 정치,국회뉴스
  • 뉴스룸 > 정치,국회뉴스

더불어민주당 '민생 속으로' 청책투어 구미 방문,일자리 대책 등 논의

기사입력 2018-12-18 09:37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더불어민주당 설훈 최고위원과 대구경북발전특별위원회 위원장인 김현권 국회의원, 홍의락, 유승희 국회의원 등은 지난 17일 구미를 찾아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청책(聽策)투어에 나섰다.

 

 

이날 오전 10시 간담회에는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 장세용 구미시장, 조현규 금오테크노벨리 모바일융합센터장, 권기용 한국산업단지공단 대경본부장, 박효덕 구미전자정보기술원장을 비롯해 허대만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위원장과 김철호 구미갑위원장, 구미지역 시도의원, 그리고 온페이스에스디씨 양사열 이사 등 10여개 구미지역 기업체 대표들이 참석해 최근 지역경제와 일자리 대책 등을 논의했다.

 

 

이어 오후에는 한국산업단지공단 대구경북본부를 방문해 내년도 예산에 편성된 5G 융합산업과 스타트업파크 조성 관련 현장 간담회를 갖고 노후산단 구조고도화와 스마트업파크 조성 등 기업경영 환경 개선을 위한 정부 차원의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러한 업체 건의를 받아들여 구미금오테크노벨리 모바일융합기술센터 내에 기업들이 특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각종 규제와 인증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해 경북도와 구미시가 협의하고 더불어민주당이 국회차원의 노력을 통해 원스톱지원센터를 설치하기로 협의했다.

 

 

설훈 최고위원은 어려운 지역경제와 민생을 꼭 살려 달라는 것이 국민의 명령이다. 민주당은 집권 여당이라는 막중한 책임의식을 갖고 구미시 등의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릴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더불어민주당에서는 홍의락 국회 산업위원회 간사가 원스톱지원센터’의 추진을 전담하기로 했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