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2-13 15:06

  • 인사이드
  • 탐방뉴스
  • 인사이드 > 탐방뉴스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 구미지회 , 업체 갑질, 폭력, 대량해고 규탄 및 엄중 수사 촉구

기사입력 2018-11-08 14:4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 구미지회(지회 이정섭)에서는 비가 내리는 8일오전 10시부터 구미경찰서 앞에서 업체의 갑질과 폭력 그에 따른 대량해고를 규탄하고 엄중 수사를 촉구하는 집회를 가졌다.

 

 

구미시는 현재까지 대리운전업체의 횡포가 극에 달하고 있으며,구미의 대리운전노동자들은 전국에서 가장 비싼 수수료와 출근비라는 말도 안 되는 부당한 비용 부담 등 업체의 강압에 시달려 왔다고 밝혔다.

 

 

이에 구미지역의 대리운전노동자들은 업체들에 잘못된 관행을 고쳐줄 것을 지속적으로 요구하여 왔으나 업체들은 이를 외면하였고 급기야는 업체 대표가 대리운전 노동자를 폭행하는 사건까지 발생하였다고 주장하였다.

 

 

또한 직장 내의 갑질이 사회적인 공분을 사고 있는 가운데 업체 대표가 대리운전노동자를 폭행하는 있을 수 없는 일이 구미에서 버젓이 자행되고 있으며, 이에 항의하고 책임질 것을 요구하던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 구미지회의 조합원들은 업체로 부터 일방적 계약해지를 당하여 생계까지 위협받고 있는 실정이다고 밝혔다.

 

 

이러한 업체의 갑질과 폭력, 대량해고가 일어난 것에 대해 업체를 규탄하며 구미경찰에게 신속하고도 엄중한 수사를 촉구한다고 강력히 주장하였다. 집회를 마친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원들은 비가 오는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가두행진을 벌였다. 

경북인터넷뉴스 (gbinews@hanmail.net)

댓글2

스팸방지코드
0/500
  • 진달래
    2018- 11- 10 삭제

    저도 대리기사 이지만 이번 폭행건은 뭔가 잘못되었다는 것을 꼭 밝혀야만 될것이기에 답답한 마음입니다.소문은꼬리를 물어 일파만파 왜곡되고,진실이 가려 지는듯 하군요 그날 현장에 있었던 증인이 우연찬게 며칠전 저에게 통화하는 과정에서 한 말입니다. 기사분이 대표를 더 많이 때렸다는데 어찌 기사만 일방적으로 맞았다고 하는건 분명히 잘못된 사실이 아닐까요

  • 진실과거짓
    2018- 11- 08 삭제

    업체대표 음주후 대리운전요청 대리기사 운행종료후 거스름돈 문제로 기사와언쟁. 차안에서 기사에게 폭행2회. 기사와 업체대표 차에서 하차. 상호 언쟁후 대표 재차 폭행시도. 과정에서 상호 몸싸움 발생. 몸싸움과정에서 기사,대표 상호간 폭행발생. 추후, 기사는 '일방적인 폭행'주장 대표는 쌍방폭행 주장. 이번문제로 구미대리운전 전 관계자(기사,센타) 어수선한 분위기. '질실을 꼭 밝혀지길..' 어..